마이크로소프트2011.11.11 14:42
글로벌 서비스를 위한 플랫폼으로 클라우드 컴퓨팅이 적용된 대표적인 사례입니다.

삼성전자는 글로벌 업체 입니다. 대한민국만을 대상으로 판매하지 않고, 전세계를 무대로 하기 때문에 인프라를 전세계에 구축해야 스마트 TV를 위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습니다. 사내 서비스를 위한 IT 인프라 투자야 당연히 해야하겠지만, 전세계 소비자를 대상으로 인프라를 구축하는 것은 완전 다른 이야기 입니다. 소비자 1인당 10G의 스토리지를 제공해야 한다면 1억명, 10억명을 대상으로 했을 때 어마어마한 스토리지가 필요하고, 컴퓨팅 파워, IDC 운영 비용까지 포함하면 천문학적인 금액이 소요될 것입니다.

이럴때 가장 현명한 선택이 바로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를 활용하는 것이죠. 삼성전자는 바로 이 방법을 택했습니다.
아래 기사를 통해 어떤 내용인지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삼성전자
스마트TV 윈도우폰 7 기반 스마트폰 제품에 윈도우 애저 도입 계약을 마무리하고 사전 테스트를 거친 전세계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글로벌 인프라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

삼성전자는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 애저 구축을 통해 서비스 인프라 일부를 통합 이전하면서 기존 스토리지부터 애플리케이션까지 추가적으로 지불되는 비용을 30~80% 절감하고 관리부담까지 줄일 있게 됐다. 또한 전세계 어디서나 동일한 품질의 서비스 인프라를 즉각 활용할 있어 소비자가 직접 사용할 있는 서비스의 개발과 품질에 집중이 가능해졌다
.

스마트 TV TV 인터넷 서비스의 결합 상품으로 스마트폰과 마찬가지로 애플리케이션이 핵심이다. 이런 애플리케이션을 전세계 소비자들에게 균등하게 제공하기 위해서는 서비스 기반을 확보, 운영하고 개발하는 엄청난 비용과 나라별로 서로 다른 법규나 제약에 따른 서비스 인프라 투자가 필요한데 마이크로소프트의 글로벌 망을 이용한 클라우드 서비스 윈도우 애저가 이를 안정적으로 제공해준다
.

삼성전자는 또한 자사 윈도우폰 7 기반 스마트폰 제품에도 윈도우 애저의 클라우드 메시지 서비스 기술을 도입했다. 따라서, 삼성전자는 수억 건에 달하는 멀티미디어 메시지 서비스를 처리 능력을 갖춘 클라우드 서비스의 장점을 극대화하여, 전세계 사용자들에게 날씨, 주식, 뉴스 시시각각으로 변하는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할 있는 인프라를 갖추게 셈이다
.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개발자 플랫폼 사업본부 송규철 상무은,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미 유럽 북미 아시아 대륙 별로 대형 데이터센터를 직접 구축 개발 운영하고 있다, “전세계에 배치되어 있는 마이크로소프트의 플랫폼 서비스를 바탕으로, 삼성전자는 대규모 서비스들을 현지 소비자에게 즉시 안정적으로 공급할 있는 인프라를 확보하게 이라고 말했다
.

이러한 장점은 이상 대기업만 누리는 혜택이 아니다. 삼성전자가 이번에 도입한 윈도우 애저는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서비스의 하나로, 보통 플랫폼 서비스 PaaS (Platform as a Service)라고도 한다. PaaS IaaS(Infrastructure-as-a-Service) 데이터센터 시설을 대여하는 것과 달리 이미 철저한 검증을 거쳐 안전하게 구축되고 운영되는 플랫폼 위에서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개발에만 집중할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따라서, 개인부터 대기업까지 누구나 서비스 소프트웨어를 올려서 전세계를 무대로 즉시 가능한 사업을 펼치면서도, 비용은 마치 전기세처럼 사업 규모에 맞게 만큼만 내면 된다. 특히, 사용자 예측이 어렵고 서비스 폭주나 보안 사고 등의 장애 발생에 민첩한 대응이 필요한 서비스에 더욱 적합하며, 대규모 플랫폼 투자가 없으므로 사업성에서 따라 비용의 투자와 회수가 빠르다는 것도 장점이다.

신고
Posted by 나이스가이
아키텍트2010.01.07 10:50
클라우드 컴퓨팅을 서버에 국한해서 이해하는 분들이 계십니다.
인프라 클라우드, 즉 애플리케이션 (이메일, CRM, HR 등)은 어딘가 하드웨어 위에서 구동 되기 마련이죠.
코드와 데이터가 합쳐져서 애플리케이션이 되는데 이 코드가 구동되는 어딘가가 인프라 인 것이고 애플리케이션은 3 스크린 (PC, 모바일, TV, 프린터, ...) 이라고 말하지만 훨씬 더 다양한 디바이스가 대상이 될 수 있는거죠. 

아래는 파이낸셜 뉴스의 기사 일부를 가져와 봤습니다. 
삼성의 클라우드 프린팅은 마이크로소프트의 Windows Azure Platform을 이용하여 POC(Proof of Concept)이 이루어졌고, 향후 비즈니스를 위한 부분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애저는 북미, 유럽, 아시아까지 Coverage가 가능하기 때문에 별도의 인프라 및 플랫폼을 구축할 필요 없이 최종 애플리케이션 (프린터) 관련 부분의 서비스만 개발하면 되기 때문에 여러가지 장점이 있습니다. 앞의 제 글 Value proposition 기억나시죠?
Market (북미, 유럽, 아시아 시장의 기존, 신규 고객에게 쉽게 서비스 제공)
Income (Anytime, Anywhere 구현으로 프린터 이용의 간편함, 결국 더 많은 프린터 판매가 가능하겠죠?)
Time (직접 북미, 유럽, 아시아에 네트웍, 서버, 스토리지 등의 인프라 구축, 그리고 애플리케이션 개발해서 deploy하는 시간에 비해 훨씬 단축된 구축 시간)
Institutional (해당 서비스를 위한 조직 내의 인력 투입 등을 최소화 할 수 있죠, 비즈니스에 대한 부분만 집중하면 되기 때문에)
Cost (앞의 여러가지 이유로 비용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습니다)
Operation (운영 인력 등이 필요없고, 서비스 수준 협약으로 원하는 수준의 안정성 확보가 가능합니다)
Risk (만약 비즈니스가 잘 안되더라도, 실제 투자비가 거의 없기 때문에 위험을 크게 줄일 수 있죠)
그냥 생각나는대로 적어봐도 이 정도의 효과가 있는데, 실제로 분석해보면 수치적으로 그 가치를 금방 느낄 수 있겠죠

그런데 누가 안하겠어요? 아직 그 가치를 잘 이해하지 못하기 때문이겠죠? ^^

http://www.fnnews.com/view?ra=Sent0701m_View&corp=fnnews&arcid=100105211953&cDateYear=2010&cDateMonth=01&cDateDay=06

프린터 업계가 ‘클라우드 프린팅’ 시장으로 눈을 돌리고 있다.

전 세계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이 오는 2014년 약 400조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추산되면서 덩달아 프린팅 시장도 커질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클라우드 프린팅은 자주 쓰는 문서를 인터넷상 가상의 서버에 저장해 놓고 공항이나 커피숍 등 공공장소에 설치된 프린터를 통해 저장된 내용을 내려받아 출력하는 서비스를 말한다.

삼성전자는 7일부터 미국 라이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소비자가전쇼(CES) 2010’에서 클라우드 프린팅 기술을 선보이고 앞으로 이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프린팅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공간에서 별도의 프린터 드라이버를 설치하지 않고도 프린터할 수 있는 암호화된 솔루션 등을 개발하고 있다”며 “독자 서비스나 제휴 등에 대해서는 아직 결정된 것이 없다”고 전했다.

업계에서는 삼성이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인 ‘윈도 애저’를 활용한 클라우드 프린팅 서비스를 선보일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
Posted by 나이스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