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7'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1.16 CES 2017 리뷰
마케팅2017.01.16 14:47

2017년 CES 2017 행사를 보고 느낀 점을 적어보려고 합니다.

 

CES 2017의 키워드를 요약하면

첫째, 자율 주행차 (전기 자동차)

둘째, 아마존 Alexa

셋째, Connectivity (연결성)

넷째, 로봇 & Drone을 꼽아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IoT, Big Data, AI, Cloud 등의 Digital Transformation을 이끄는 기술들은 이미 전기와 같이 하나의 기반 기술이 되어버렸기 때문에 더이상 강조되지 않았지만, CES 2017을 이끄는 테마는 DT 기술들이 존재하기 때문에 현실화한 것으로 보면 될 것 같습니다.

 

올해 제 주목을 끈것은 IoT 기술을 사용자 경험에 완벽하게 적용한 Carnival (대형 크루즈 운행사) CEO, Arnold Donald의 키노트 였습니다. 여행업계 중에서 CES 키노트는 사상 첫번째 였습니다.

목걸이나 팔찌, 지갑에 끼워서 사용할 수 있는 메달로 구현한, OCEAN (One Cruise Experience Access Network) 이니셔티브였는데 고객의 크루즈 경험을 지금까지와는 다른 차원으로 업그레이드한 획기적인 사례입니다.

 

예약할 때 사용자 정보를 입력 후 주민증을 업로드 합니다. 크루즈 탑승전에 메달을 발송합니다.

크루즈 승선 시 정상 예약자인지 여부만 확인되고 나면 사전 예약 정보 (캐빈 종류), 동반 여행자 정보, 음식 취향 등의 정보를 이미 승무원들이 알고 있습니다. 음료, 저녁, 카지노, 공연 등의 모든 결제부터 기념품 구매까지 모두 메달로 가능하고, 영수증 발급이 필요없습니다. 룸에 들어갈 때, 손잡이를 당기면 바로 인지, 문이 열리게 됩니다.

 

크루즈 곳곳에 설치된 센서와 메달이 상호 커뮤니케이션을 하므로, 각 승객의 정확한 위치를 알고 있습니다. 동반자가 풀에 있는지, 스파에 있는지, 식당에서 식사중인지를 모두 알 수 있습니다. 물론 모바일 앱과도 상호 동기화되고, 일정에 따라 가이드를 해줄 수도 있습니다.

 

25센트짜리 동전보다 약간 크고, 50그램 정도 무게이고 시계, 목걸이 등의 다양한 방식으로 착용 가능하다.

Carnival은 고객이 항상 착용하는 방식이기에, 모든 움직임을 추적할 수 있는데, 배에 약 7000개의 센서가 정보를 수집한다. 고객이 어떤 음료를 가장 선호하는지, 바에서 얼마나 오래 머무르는지, 어떤 바를 좋아하는지 등의 정보를 실시간으로 파악 가능하다. 즉, Analytics의 모든 것이 가능하다는 의미이고, 고객이 가장 좋아하는 것, 어떤 것을 개선하여 제공할 것인지에 대한 의미있는 통찰력을 실시간으로 확보 가능하다.

 

사실,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는 실시간 데이터 거버넌스가 되어야 의미가 있는데, Carnival은 IoT, 빅데이터의 본질을 가장 잘 이해하고 실제 서비스에 접목한, 혁신적인 기업이라고 생각됩니다.

 

Source: http://www.cruiseind.com/2017/01/05/all-the-details-on-carnival-at-ces-2017/ 참조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나이스가이

티스토리 툴바